M139. 크라호족의 신화:옷세피리레 이야기

간음한 여인의 남편인 한 인디언은 그녀를 버리고 멀리 떠나기로 결심했다. 그는 아들들과 가장 나이 어린 딸을 데리고 떠났다. 막 숲속에 들어가자마자 남자들은 더 빨리 달리기 위해 사슴으로 변했다. 그러나 어린 소녀는 그렇게 할 수가 없었다. 이들은 독극물로 고기를 잡고 있던 식인귀인 옷세피리레(Autxepirire)를 만났다. 남자들은 그의 물고기를 훔치려고 물총새로 변했다. 이번에도 역시 어린 소녀는 따라할 수가 없었다. 그녀는 부주의하게 식인귀 곁으로 가게 되었는데, 그녀를 알아본 식인귀는 그녀에게 반해 결혼하기를 요구 했다. 식인귀가 자신도 약혼녀만큼 예쁘게 치장하기를 원했으므로 남자 형제들은 그렇게 해주기로 했다. 그러기 위해서 불에 그슬려 야만 한다고 덧붙였다. 식인귀가 이에 동의했고 결국 불에 타 죽고 말았다.

어린 소녀는 장작더미 곁에 바가지(다른 판본에서는 팔찌)를 놓고 온 것을 알고 그곳으로 다시 되돌아왔다. 그녀가 잿더미를 뒤져서 식인귀의 성기 조각을 주웠는데, 이것은 막 되살아나는 중이었다. 그녀는 괴물의 추척을 피해 도망쳤다. 두 개의 강이 길을 가로막았다. 그녀는 악어의 등에 올라 강을 건넜다. 강을 건너자마자 그녀를 모욕해도 좋다는 조건 하에 강을 건너게 도와주는 역할을 받아들였던 악어는(원문대로) 약속을 어기고 그녀를 잡아먹으려고 쫒아왔다. 여주인공은 먼저 칠면조(ema) 곁으로, 다음엔 말벌에게 피신했는데, 말벌은 벌집에 숨겨주었다. 결국 그녀는 가족을 만났고 가족 모두 큰 어려움 없이 그들이 숨어 있는 나무를 공격하는 식인 유령인 옷세피리레를 피했다. 그들은 자신들을 학살하려는 식인귀들이 기어오르던 줄을 성공적으로 끊었으며, 식인귀들은 떨어지면서 게로 변했다.

다시 길을 잃고 버려진 소녀는 사리에마 새와 우루부새, 그리고 썩은 고기를 먹는 독수리들이 사는 마을에 도착했다. 소녀는 샘물 곁에 숨어서 새들이 물을 떠먹는 바가지에 침을 뱉어 모두 깨버렸다. 이를 복수하려고 모인 새들은 소녀를 집단적으로 강간했는데, 눈,귀,코 심지어 발가락의 후미진 곳까지 하나도 남기지 않고 범했다. 이렇게 애무로 ‘부패한’소녀는 죽고 말았다. 동물들이 그녀의 시체를 토막냈고, 새들은 각자 소녀의 음부 조각을 가져가서는 주문을 외우면서 새둥지에 걸어놓았다. 그러자마자 각 조각들은 커져서 오두막의 지붕을 덮었다. 제일 먼저 이 일을 했던 새매는 아름다운 거처를 가지게 되었지만, 우루부새의 조각은 아주 작고 딱딱하게 각질화된 채로 남아 있었다.

Share This:

M138.셰렌테족의 신화:금성

금성(남성)은 인간의 모습으로 사람과 함께 살았다. 그의 몸은 고약한 냄새를 풍기는 상처(궤양)로 덮였으며, 여기에 육식 파리떼가 웅웅거리며 맴돌았다. 그가 지나면 모든 사람은 코를 막았고, 그가 자신들의 집에 오는 것을 거부했다. 단지 인디언 와이카우라(Waikaura)만이 이 불행한 사람을 맞이하여 앉도록 새 돗자리를 주며 공손하게 질문을 했다. 금성은 길을 잃었노라고 설명했다. 와이카우라는 그의 상처를 닦아주기 위해 딸에게 더운 물을 가져오도록 했다. 그리고 그는 손님이 거절했지만 수술은 밖이 아니라 오두막 안에서 해야 한다고 강하게 주장했다. 그는 아직 처녀인 딸의 벗은 넓적다리 위에 금성을 앉혔다. 그의 조심스런 치료 덕분에 방문자의 상처가 다 나았다.

밤이 되자 금성이 와이카우라에게 물었다. “뭘 원하시오?” 상대방이 이해하지 못하자 그는 다시 물었다. “살 거요, 아니면 죽을 거요?” 왜냐하면 태양은 서로를 죽이고 심지어 어린아이들까지 학살하는 인디언들 때문에 화가 나 있었으므로, 금성은 은혜를 베푼 인디언 에게 비밀리에 떠날 준비를 하라고 충고한 것이었다. 그러고 나서 인디언에게 우선 (집)비둘기(Leptoptila rufaxilla) 한 마리를 죽이도록 했다.

와이카우라가 사냥에서 돌아왔을 때, 금성은 인디언이 집을  비운 틈을 이용해 처녀인 그의 딸을 강간했으니 이에 대한 보상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와이카우라는 아무것도 받지 않겠다고 거절했다. (집)비둘기의 뼈를 가지고 금성은 와이카우라와 가족이 탈 방주(배)를 만들었다. 반면에 금성은 큰 회오리바람을 타고 하늘 높이 올라갔다. 멀리서 물이 흐르는 소리가 들렸고, 곧 물이 마을을 덮쳤다. 물에 빠져 죽지 않고 남은 사람들은 추위와 배고픔으로 죽었다.

Share This:

M136.아레쿠나족의 신화:장모를 살해한 질리조에부(플레이아데스)

질리조에부(Jilijoaibu)의 장모는 그녀의 자궁에서 꺼낸 물고기로 사위에게 음식을 만들어주었다. 이러한 술책을 발견한 질리조에부는 크리스탈을 깨고, 그 파편을 노파가 다니는 길목에 던져놓았다. 그리고 바나나 잎사귀로 파편을 덮어 조심스럽게 숨겨놓았다. 장모는 비틀거리다 넘어졌다. 파편이 팔과 다리, 그리고 온몸을 잘라 그녀는 결국 죽고 말았다. 시체의 파편이 물 속으로 튀어들어갔고 ‘피라니아’물고기로 변했다. 이런 이유 때문에 피라니아는 식인 물고기로 남게 되었다.

노파의 간 역시 물 위에 떨어져 떠다녔다. 아직도 사람들은 잎사귀가 붉은 수상식물 ‘mureru brava’의 형태로 그것을 볼 수 있다. 그리고 노파의 심장은 씨앗이 되었다.

Share This:

M134.아카와이족의 신화:플레이아데스 성단의 기원

동생의 아내를 탐냈던 한 남자가 동생을 살해하고 그의 잘린 팔을 제수에게 남편이 죽었다는 징표로 제시했다. 그녀는 그와 혼인하겠다고 허락했다. 그러나 (동생)유령의 제보로 이를 알게 된 여자는 범죄자와의 혼인을 거부했다. 그러자 그는 이 불행한 여인과 아들을 속이 빈 나무 속에 가두어 죽게 했다. 그날 밤 동생의 유령이 형에게 나타나 자신의 아내와 아들이 동물로 변했고(각각 ‘아쿠리’와 ‘아두리’로 변했다), 이들이 이제 피난처에 있기 때문에 형의 범죄에 대해 더 이상 원하는 것이 없다고 했다. 그러나 유령은 형에게 자신의 해체된 시신을 장례지내달라고 요구했다. 단, 시체만 땅에 묻고 창자를 흩어버리는 조건으로 풍부한 물고기를 그에게 약속했다.

살인자는 그렇게 했고 창자가 공중에 둥둥 떠올라 하늘로 올라가는 것을 보았는데, 이 창자가 플레이아데스 성단이 되었다. 이때부터 매년 플레이아데스 성단이 나타날 때가 되면 강에는 물고기가 많이 나타났다.

Share This:

M132.위안도트족의 신화: 플레이아데스의 성단의 기원

일곱 명의 소년들이 나무 그늘에서 춤추며 놀고 있었다. 얼마의 시간이 지나자 배가 고팠다. 그들 중 한명이 빵을 찾으러 달려갔다. 그 러나 노파는 그를 되돌려 보냈다. 어린아이들은 다시 놀이를 시작했다. 그리고 얼마 후에 다른 소년이 먹을 것을 요구하러 갔지만, 노파는 다시 거절했다. 어린아이들은 북을 만들어 두드리며 춤을 추기 시작했다.

그들은 곧 공중으로 들려 올라가며 춤을 추었다. 그들은 점점 더 높이 들려 올라갔다. 나무 위로 올라갔을때 노파는 그들을 보았다. 그리고 노파는 먹을 것을 가지고 달려갔다. 그러나 때는 이미 너무 늦었다!  비록 그녀가 먹을 것을 준비했지만, 그들은 그녀의 애기를 더 이상 듣지 않았다. 실망한 노파는 울기 시작했다.

일곱 어린아이들이 오늘날 하늘에서 볼 수 있는 후타나치아(Hutinatsija)  ‘집단’이 된 것은 그들에게 먹을 것을 주기를 거절했기 때문이다.

 

Share This:

M131b.마쿠시족의 신화: 플레이아데스 성단의 기원

한 남자에게 일곱 명의 아들이 있었는데, 먹을 것을 요구하며 그치지 않고 울었다. 어머니는 “애들아, 나는 너희에게 먹을 것을 주었는데, 너희는 결코 배를 채우지 못하는구나. 참! 너희는 대식가구나!”라고 질책했다. 싸우다 지친 어머니는 석쇠에서 맥의 턱뼈를 꺼내 그들에게 던져주었다. “이걸로 부족해!” 아직도 배가 고픈 아이들은 항의 했다. 어린 형제들은 고기를 나누어 먹은 후 모두 별로 변하기로 결심했다. 서로 손을 맞잡고 노래하고 춤추며, 공중으로 들려 올라가기 시작했다. 이것을 본 어머니는  “어디로 가느냐! 자, 여기에 먹을 것이 있다!”라고 소리를 질렀다. 아이들은 아무 원한도 없었으며, 이미 결심이 섰다고 말했다. 그리고 그들은 조금씩 사라져갔다.

Share This:

M131a.마타코족의 신화:플레이아데스 성단의 기원

옛날에 인디언들은 큰 나무를 타고 하늘에 기어오르는 관습을 갖고 있었다. 하늘에는 꿀과 물고기가 매우 풍부했다. 하루는 그들이 하늘에서 내려온 후에 나무밑에서 한 노파를 만났는데,  노파는 그들에게 약간의 양식을 요구했으나 이를 거절했다. 그들의 인색함에 복수하기 위해 노파는 나무에 불을 놓았다. 하늘에 머물러 있던 인디언들은 별로 변해 플레이아데스 성단이 되었다.

Share This: